보령해양경찰서(서장 하태영)는 오늘 오후 1시경 보령시 무창포항 내 정박중이던 어선이 침수되는 사고가 발생해 긴급 구조중이라고 23일 전했다.

보령해경에 따르면 침수선박 A호(7톤급)는 무창포항 내 정박중이던 낚시어선으로 다행이 승선원은 없었으며 인근을 지나던 다른 어선의 선장이 침수중인 것을 목격하고 보령해경에 신고했다.

   
 ▲ 오염사고를 대비해 침수선박 주변 오일펜스 설치

보령해경 종합상황실은 대천파출소 경찰관과 보령해경구조대를 현장에 급파하였으며 해양오염사고를 대비해 방제10호정 추가로 배치하였다.

현재시간(오후3시) 오염사고를 대비하여 해양환경공단 대산지사와 공조하여 오일펜스 60m를 설치했다고 전했다.

   
  ▲ 침수선박 에어밴트 봉쇄작업중인 보령해경 구조대.

한편, 보령해경은 물이 빠지는 간조 시간인 오늘 오후 9시경 배수작업과 부력제 등을 이용하여 인양작업을 실시할 계획이며, 선장을 상대로 정확한 침수원인을 확인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