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영호 더불어민주당 동남갑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SNS 메시지를 통해 '코로나19 감염위기 사태'에 따른 국민들의 염려를 이용한 정치적음해와 가짜뉴스 선거전을 강력하게 비난했다. 

최영호 예비후보는 “자신은 세례명 요한의 카톨릭 신자 '며' 코로나19 확산의 기폭제가 된 신천지 와는 무관 하고, 구청장 재직시절 신천지 봉사단체에 감사패를 수여한 것을 마치 지금의 코로나19 위기국면과 연관되어 있는 것처럼 남구 유권자를 호도하는 구태세력이 존재한다“ 고 강조했다.

이어 “광주시민들의 높은 정치의식과 현명한 판단을 믿는다“고 거듭 언급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