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완도군이 지난 8월 1일 안도걸 전 기획재정부 제2차관을 초청하여 ‘한국 재정의 현황과 과제’를 주제로 직원 대상 특별 강연을 가졌다.

안도걸 전 차관은 국가 재정 현안, 국가 재정 구조와 역할, 재정 운영 방법에 대해 설명하고, 재정 분권과 국토 균형 발전에 따른 지방 재원 확보를 위한 군의 대응 방안을 제시했다.

   
   ▲  완도군, 안도걸 전 기획재정부 2차관 초청 특별 강연 진행

특히 국비 예산 확보를 위한 전략으로 국가 시책에 부합한 명품 사업 기획, 지역 발전의 비전을 담은 정책을 발굴하여 전방위적인 홍보 등을 강조했다.

아울러 안 차관은 “지방 자립도가 낮은 지방자치단체의 경우 국가 예산 편성 과정 등 주요 절차에 대한 숙지와 이에 걸맞은 예산 확보 활동이 매우 중요하다”라고 설명했다.

   
 

강의를 들은 이 모 직원은 “교과서에서는 배울 수 없는 국가 재정의 거시적인 흐름을 알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라고 말했다.

군 관계자는 “현 정부의 감세 정책으로 인해 향후 지방자치단체 간 예산 확보 경쟁이 더욱 치열해질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공무원의 역량을 강화하고 국비 예산 활동을 역동적으로 펼쳐 예산 확보에 더욱 집중하겠다”라고 밝혔다.

   
   ▲  완도군, 안도걸 전 기획재정부 2차관 초청 특별 강연 진행(인사말씀 중인 신우철 군수)

한편 안도걸 전 차관은 전남 화순군 출생으로 서울대 경영학과 졸업, 제33회 행정고시를 합격하여 기획재정부 전략기획팀장, 예산심의관을 거쳐 올해 5월까지 제11대 기획재정부 2차관을 역임하였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