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추진 중인 나주시가 차별화된 아동 정책 발굴과 공감대 확산을 위한 민관 소통 창구를 마련했다.

전라남도 나주시(시장 강인규)는 관내 중·고교 학생들로 구성된 ‘제1기 아동참여단’을 출범했다고 14일 밝혔다.

   
   ▲ 제 1기 아동참여단 출범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Child Friendly Cities)는 유엔 아동권리협약의 기본 정신에 따라 18세 미만의 모든 아동이 불평등 없이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권리를 보장받는 지역사회를 뜻한다.

시는 아동참여단 출범을 계기로 아동의 눈높이를 반영한 참신한 아이디어 발굴과 아동친화도시 조성 가치에 대한 지역사회 공감대 확산에 주력할 계획이다.

지난 해 공개·추천 모집을 통해 선발된 23명의 아동참여단원들은 ‘놀이·여가’, ‘참여·시민권’, ‘보건·사회서비스’, ‘안전·보호’, ‘가정환경’, ‘교육’ 등 6대 아동 생활영역 전반에 대한 정책 제안과 모니터링, 홍보 콘텐츠 개발 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아동참여단 출범과 함께 나주시는 아동친화도시 조성 비전을 내포하는 공식 슬로건(문구)으로 ‘아이랑 함께 꿈꿔요, 나주랑 함께 키워요’를 선정했다.

이 문구는 지난 해 12월 실시한 아동친화도시 슬로건 공모전을 통해 접수된 총 300여건의 응모작 중 아동권리대변인(옴부즈퍼슨) 심사를 거쳐 최우수작(여홍석 씨 作)으로 선정됐다.

시는 최근 시장실에서 아동참여단 위촉장 전달식과 아동친화도시 슬로건 공모전 시상식을 가졌다.

위촉 및 시상식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최소인원 참여 지침에 따라 아동참여단 위원장과 슬로건 최우수작 수상자만 참여했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아동 정책의 당사자인 아동들이 공감하고 참여할 수 있는 소통 창구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주길 기대한다”며 “이번 슬로건 문구처럼 나주의 모든 아동들의 꿈을 키우고 이룰 수 있도록 아동친화도시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나주시는 2021년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목표로 지난해부터 ‘유니세프 한국위원회와 업무협약’, ‘아동친화도시 추진 지방정부협의회가입’, ‘아동실태조사 용역 및 시민원탁토론회 개최’, ‘아동친화 전담조직 구성’, ‘아동권리 대변인(옴부즈퍼슨)위촉’, ‘찾아가는 아동권리 교육’ 등을 추진해왔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