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은 올해 축산·방역 예산 145억 원을 투입해 축사 환풍기 시설 설치 등 86개 사업을 중점 추진한다.

2024년도 주요 지원 사업은 ▲한우 경쟁력 강화 지원(13억 원), ▲낙농 경쟁력 강화 지원(6억 원) ▲돼지 경쟁력 강화 지원(2억 4천만 원), ▲기타 가축 육성 지원(5억 7천만 원) ▲조사료 생산 기반 확충 지원(50억 원) ▲가축분뇨 자원화(5억 원) ▲친환경 꿀벌 산업 육성(3억 5천만 원), ▲친환경 축산업 육성(1억 4천만 원), ▲가축전염병 예방 지원(55억 원), ▲축사 환풍기 시설 지원 사업(3억 원)이다.

   
   ▲  보성군청

특히, ‘축사 환풍기 시설 지원 사업’은 여름철 기상이변에 따라 매년 증가하는 축산농가 폭염 피해에 대비해 올해 신규 시책으로 자체 예산 3억 원을 확보했으며, 축산농가에 환풍기 1,500대를 지원 한다.

또한, 국산 조사료 생산․이용 활성화 도모와 생산비 절감 등 축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농가 의견을 반영한 ‘조사료 제조비 지원 사업(3억 원)’도 새롭게 추진한다.

보성군은 올해 친환경 축산물 인증 77호, 전라남도 환경 친화 녹색 농장 지정 유지 36호, HACCP(해썹) 인증 유지 28호, 깨끗한 축산농장 지정 유지 114호를 목표로 설정해 위생적이고 안전한 먹거리 생산을 위해 적극적으로 힘쓸 계획이다.

보성군 관계자는 “농촌경제의 핵심 산업은 축산업이다.”라며 “지속 가능한 축산업을 위해 농업 분야 피해가 최소화되도록 사전 점검과 지원 대책 발굴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