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군수 이상철)이 지난 14일 다가오는 추석을 앞두고 귀성객과 군민의 안전을 위해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안전 점검을 진행했다.

이번 추석 명절 대비 안전 점검은 곡성 기차마을 전통시장, 옥과 전통시장, 석곡 전통시장 3개소와 터미널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  곡성군, 추석 맞이 다중이용시설 안전 점검 실시

안전 점검의 책임과 실효성을 강화하기 위해 곡성군, 곡성소방서, ㈜전남도시가스, ㈜송우이엔텍 등의 관계기관과 전문가들이 모였다. 이들은 시설물 관리부서 및 관리주체와 함께 합동 안전점검반을 구성하여 점검을 진행했다.

점검반들은 건축물의 균열, 손상, 누수 여부, 누전차단기와 전기시설의 정상 작동 상태, 문어발식 콘센트의 사용 여부, 그리고 비상구 및 피난·방화시설의 안전 관리 상태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했다.

현장에서 발견된 위험 요소는 현장에서 관리부서 및 관리 주체에게 직접 설명하여 명절 연휴 전까지 개선하도록 조치했다. 점검 결과 경미한 사항에 대해서는 현지에서 시정조치 했고, 지적사항에 대해서는 해소될 때까지 지속 관리할 방침이다.

   
 

또한 군은 곡성소방서와 여러 관리부서 간의 간담회를 실시하기도 했다. 간담회에서는 재난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위해 비상 연락망과 대처 방안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군 관계자는 “추석 대비 안전점검을 통해 귀성객들이 가족과 함께 안전한 명절을 보내길 바란다. 앞으로도 군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하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