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무안군(군수 김산)과 푸른무안21협의회(상임의장 이남신)는 제28회 환경의 날을 맞아 지난 2일 무안읍과 삼향읍 일대에서 환경정화활동을 펼쳤다.

환경의 날은 1972년 제27차 UN총회에서‘인간환경회의’개막일인 6월 5일을‘세계환경의 날’로 제정하면서 각국에 환경보전행사 실시를 권고했고 우리나라는 1996년 ‘환경의 날’을 법정기념일로 지정했다.

   
   ▲  무안군 푸른무안21협의체와 환경정화활동

무안군과 푸른무안21협의회 회원 등 50여 명이 참여해 무안읍 무안천 일대와 삼향읍 주요 도로변의 담배꽁초, 폐플라스틱, 비닐 등 각종 생활 쓰레기를 제거하고 주변 환경을 정비하여 환경의 중요성을 부각시했다.

김산 무안군수는 “환경의 날을 맞이해 환경정화 활동과 환경보호 운동을 벌여 무안의 깨끗한 이미지 확산시키고 아름다운 자연을 후손에게 물려줄 수 있도록 환경보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여 군민들이 쾌적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