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시장 정기명)가 지난 2일 전남도청 왕인실에서 열린 제5회 다산안전대상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상 사업비 1억 원을 확보했다.

‘다산안전대상’은 전남도가 다산 정약용 선생이 강조한 재난관리 및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2018년도부터 도입됐다. 매년 안전문화운동․재난관리 등 재난분야 평가결과를 종합해 우수기관을 선정한다.

   
   ▲  여수시가 지난 2일 전남도청 왕인실에서 열린 제5회 다산안전대상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상 사업비 1억 원을 확보했다.

여수시는 재난의 예방․대비․대응․복구 등 체계적인 위기대응 능력과 안전도시 조성을 위해 다각적으로 힘써온 노력 및 성과가 높이 평가돼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로써 시는 상사업비 1억 원을 확보했으며, 사업비는 시민 체감형 안전문화운동 전개와 안전 인프라 확충사업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재난과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민·관이 상호 협력해 얻은 값진 결과”라며 “앞으로도 범시민적 안전문화운동과 선제적 사고예방을 통해 모두가 안전하고 행복한 ‘안전도시 여수’를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