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는 제 36회 세계 금연의 날을 맞아 ‘담배가 아닌 건강한 식량을 키워주세요!’라는 슬로건으로 대대적인 합동캠페인을 전개했다.

시는 지난달 31일 시민들이 많이 찾는 공공장소인 목포이랜드복지관·목포역에서 피켓 홍보와 가두 캠페인 및 건강홍보관을 운영했다. 이날 목포이랜드 복지관과 목포역 임직원이 함께해 금연에 대해 홍보하고 시민의 건강증진에 기여했다.

   
   ▲  세계 금연의 날을 맞아 목포시가 목포역에서 금연 캠페인을 펼쳤다.

시 관계자는 “흡연의 폐해와 금연의 중요성을 알리고 담배연기 없는 목포를 만들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 신종담배(전자담배)의 등장, 여성 및 청소년의 흡연율 증가 등 변화하는 흡연환경에 대응해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다양한 금연홍보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목포시 보건소는 국민건강증진법에 따른 공중이용시설 금연구역에 대해 지속적으로 지도·단속하고 대상자별 체계적인 흡연예방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찾아가는 이동금연클리닉 등 맞춤형 금연지원 서비스를 제공해 흡연예방 분위기 조성을 통한 시민의 건강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  목포시가 흡연의 폐해와 금연의 중요성을 목포이랜드복지관에서 알리고 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