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군수 이병노)은 6일 관어공원 현충탑 광장에서 ‘제68회 현충일 추념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추념식은 ‘대한민국을 지켜낸 당신의 희생을 기억합니다’라는 슬로건으로 대한민국의 오늘을 있게 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희생을 추모하고 애국정신을 선양하기 위해 담양군수, 보훈단체장, 의장 및 의원, 국가유공자 및 유족, 기관장, 사회단체장, 학생, 공무원 등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  담양군, 제68회 현충일 추념식 개최

추념식은 국민의례 후 10시 정각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헌화 및 분향, 6.25 무공 훈장 대상자 훈장증 및 훈장 전수, 추념사, 추모 헌시 낭송, 다시 부르는 영웅 롤콜(roll-call), 평화예술공원 조성 주민설명회 등의 순으로 이뤄졌다.

이날 6.25 참전 유공자인 故 윤영섭 씨의 화랑무공훈장을 유족에게 전달했으며, 담양읍 반룡리 일원에 조성되고 있는 평화예술공원 및 인근부지에 건립될 보훈회관건립에 대한 추진 상황도 설명했다.

이병노 군수는 추념사에서 “군민과 함께 겨레를 위해 목숨을 바친 이들의 나라 사랑과 희생정신을 기억하겠다”며, “평화예술공원과 보훈회관은 지역의 모든세대가 일상속에서 자유와 역사, 보훈의 중요성을 함께하는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보훈가족의 의견을 수렴해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  담양군, 제68회 현충일 추념식 개최 훈장수여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