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권역책임의료기관인 화순전남대학교병원은 최근 순천만생태문화교육원 등에서 공공보건의료사업실 주관으로 ‘응급의료 취약지 보건의료인력 대상 역량 강화 교육’을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공공보건의료 협력체계 구축사업 중 ‘중증응급 이송·전원 및 진료 협력사업’의 일환인 이번 교육은 응급환자 처치에 대한 지식 및 수행 능력을 향상시켜 적절한 진료를 제공하고, 효과적인 이송·전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다.

   
   ▲  화순전남대병원 공공보건의료사업실 주관으로 최근 순천만생태문화교육원 등에서 진행된 ‘응급의료 취약지 보건의료인력 역량강화 교육’에서 이동훈, 유석진 교수가 기도관리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교육에는 응급의료 취약지 내 병원에서 근무하는 간호사 12명과 보건소 등에서 근무하는 공중보건의사 17명이 참여했다.

전남대학교병원 응급의학과 교수(이동훈 외 2인)와 응급구조사 등이 진행한 강의는 ▲응급 환자 처치의 이론(소생술, 기도관리, 중독 치료) 및 실습(소생술, 기도관리, 제세동기, 중독 치료)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의 역할과 활용을 주제로 펼쳐졌다. 

   
   ▲  화순전남대병원 공공보건의료사업실 주관으로 최근 순천만생태문화교육원 등에서 진행된 ‘응급의료 취약지 보건의료인력 역량강화 교육’에서 참여한 관계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