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군수 신우철)은 내년 5월에 개최되는 「제62회 전라남도체육대회」와 「제31회 전라남도 장애인 체육대회」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제62회 전라남도체육대회」는 2023년 5월 12일부터 5월 15일까지 4일간 24개 종목, 「제31회 전라남도 장애인 체육대회」는 2023년 5월 24일부터 5월 26일까지 3일간 21개 종목을 치른다.

   
   ▲  완도군은 2023 전남체전에 앞서 프레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대회 기간 동안 약 3만5천 명의 선수단, 임원, 관람객 등이 완도를 찾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에 군은 전남체전 정식 대회에 앞서 실전 점검을 위한 프레(pre) 대회를 지난 7월 「제1회 완도 장보고배 전국 우수 클럽 초청 친선 축구대회」를 시작으로 11월 현재 3개 종목의 대회를 개최하였으며, 12월까지 배구, 테니스 등 총 7개의 대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7개 대회를 모두 개최하면 1만여 명의 선수들이 완도군을 방문하고, 지역 상권 이용 및 특산물 소비 등으로 약 8억 원의 경제적 파급 효과를 가져 올 것으로 전망된다.

신우철 조직위원장(완도 군수)은 “프레 대회 개최를 통해 종목별 대회 운영, 시설 점검 등 내년에 열리는 체전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으며, 각 종목 협회와 긴밀한 협의를 통해 보완점을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면서 “경기 진행, 교통, 숙박 등 준비 상황을 꼼꼼하게 점검하여 선수들이 최상의 컨디션으로 대회를 치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