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은 22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김철우 군수 주재로 2023년 신규시책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보고회에서는 보성의 신성장 동력 마련과 군민 삶의 질 개선을 위해 내년도에 새롭게 추진할 신규시책을 발굴하고, 120대 국정과제 및 전남도정 핵심사업 연계 추진 방안 등을 집중 점검했다.

   
   ▲  보성군, 2023년 신규시책 보고회 개최

신규시책은 총 88건이 발굴되었으며, 총사업비는 2,574억 원이다. 보성군은 발굴한 신규시책을 민선8기가 역점으로 추진하는 ‘다시 뛰는 보성 3·6·5’에 적용해 2023년부터 본격 추진할 계획이다.

눈에 띄는 시책으로는 ▲저소득 노인 틀니·임플란트 지원, ▲차나무 유기질비료 드론 방제, ▲청년농업인 드론방제 사업단 운영, ▲청년 및 외국인 근로자 기숙사 건립, ▲보성형 노인일자리사업, ▲가축분뇨 퇴비부숙제 지원, ▲탄소중립 그린인재 육성 등이 있으며, 사업 타당성과 사업비 확보 방안 등에 대해 열띤 토론이 이뤄졌다.

김철우 군수는 “이번 보고회에서 발굴된 사업들은 다시 뛰는 보성의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하면서, “군민과 함께 다시 뛰는 새로운 보성을 만들기 위해 심도 있게 시책을 추진해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군은 이번 신규시책 중 타당성이 높은 시책을 추려 소요 예산의 적정성과 추진계획 등을 면밀히 검토하여, 2023년도 예산편성 및 주요 업무 계획에 반영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