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선8기 공영민 고흥군수는 1일 오전 9시 충혼탑 참배 후 고흥팔영체육관에서 김승남 국회의원, 경향각지 향우, 군민 등 3,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취임식을 가졌다.

이번 취임식은 고흥의 진정한 주인은 군민임을 강조하는 행사로, 식전 공연과 민선8기에 바라는 군민의 목소리, 민선8기 비전 영상, 취임 선서, 취임사, 축하공연 등으로 진행됐다.

   
   ▲  힘찬 도약, 희망찬 고흥 민선8기 공영민 고흥군수 취임식 열려

이날 군민의 목소리 영상에서는 사회 각 분야의 군민들이 “취임하는 공영민 군수가 고흥발전과 군민 행복을 위해 군민들과 소통하고, 군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군민들이 원하는 일들을 많이 해 줄 것”을 요청했다.

공영민 고흥군수는 취임사에서 “고흥의 희망찬 미래로 향하는 길에 군민 한사람도 소외되는 일이 없도록 정성을 다하겠다”고 밝히면서, “힘찬 도약, 희망찬 고흥!”이라는 슬로건을 언제나 가슴깊이 새기고, 모든 군민과 함께 고흥발전의 대 여정을 시작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또한, ▲다함께 잘사는 고흥 ▲10년 후 인구 10만이상의 웅군 진입 ▲고흥관광 1천만명 시대 ▲농수축산물 경쟁력 강화 ▲촘촘한 복지체제 구축 ▲지역정주기반 확충이라는 군정방향과 전략을 제시했다.

고흥군은 민선8기 슬로건을 지역발전과 군민행복을 위해 더 힘차게 전진하고 고흥 미래에 새 희망을 불어넣자는 의미로 ‘힘찬 도약, 희망찬 고흥!’으로 정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