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케이티(NKT) 면역세포의 활성으로 부작용이 적고 효과가 좋은 항암 면역세포 치료제의 개발을 목표로 하고 있는 샹그리라 바이오(대표이사 윤택림 전남의대 교수)는 5월 11일부터 13일까지 서울 코엑스 3층 전시실에서 열린 국내 최대 보건산업 행사인 “바이오 코리아2022”에 참가하여 회사의 바이오 상품들과 향후 예정 상품들에 대한 전시, 그리고 협력 예정 기업들과의 간담회를 가졌다.

샹그리라 바이오는 일본 국립이화학연구소에서 개발되어 사용되고 있는 NKT 면역세포를 이용한 암환자 치료법을 한국에서 효과적으로 적용하기 위한 목적과 부작용이 거의 없는 RK항암제의 공동개발을 목적으로 일본의 ㈜재팬 샹그리라 메디칼과 공동 창업한 기업이다. 현재 식약처 GMP허가를 받기위해 세포 제조 설비를 완료하고, 세포 치료의 재현 실험을 시행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 전시회에서 소개한 고품질 엑소좀과 24K 골드 나노입자로 구성된 피부세포의 재생을 유도하는 엑소좀 화장품과 심한 탈모증에도 효과를 발휘하는 엑소좀 발모제, 고품질 고용량의 엑소좀을 함유한 항산화 및 간기능 개선, 혈류 개선에 효과적인 엑소좀 건강식품등들도 전시하였는데 이들에 대한 참관자들의 관심도 매우 높았다.

설립된지 얼마 되지 않은 기업이 많은 관심을 끈 이유에 대한 질문에 대표이사를 맡고 있는 윤교수는 “가까운 미래에 일어날 수 있다고 예상되었던 제품들에 대해 구체적인 실행 계획과 관련 분야에서 세계 최고의 그룹들과의 협력으로 사업이 진행되고 있음을 많은 분들이 알아가고 있기 때문일 것이다”라고 말했다.

현재 샹그리라 바이오는 화순전남대학교병원(원장 정용연)의 정밀의료사업단의 참여기업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화순전남대병원의 연구진들과 다양한 임상시험 및 임상 연구 등을 계획하고 있다.

이번 “바이오코리아 2022”행사는 올해로 17회째로 한국보건산업진흥원과 충청북도가 공동 개최하고 보건복지부가 후원하는 행사로 컨퍼런스, 전시, 비즈니스 포럼, 인베스트페어 등 다양한 주요 프로그램들이 오프라인 중심으로 개최됐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