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시장 허석)는 행정안전부 2021년도 국민참여수준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행정안전부는 지난 10월부터 중앙행정기관 45개, 광역자치단체 17개, 기초자치단체 226개 기관을 대상으로 국민참여 전문가, 일반 국민, 공무원으로 ‘국민참여 수준진단 추진단’을 구성해 평가를 진행해 왔다.

   
   ▲  광장토론

국민참여 인프라, 프로세스 및 성과 등 3개 분야 20개 지표를 평가한 결과, 지방자치단체 중에는 순천시를 비롯해 안양시와 기장군, 중앙행정기관은 병무청과 통계청이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그동안 순천시가 시민 한 사람 한 사람의 일상 속 의견을 모으는 참여와 시정 소통을 목표로 ‘시민의 목소리로 꽃 피우는 민주주의 정원’의 도시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인정받았다.

특히 민선 7기 허석 시장은 직접민주주의 선도도시 구현을 위해 정겨운 담소, 별밤토크, 현답토론, 천막토론, 골목토론, 광장토론 등 주제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쉼 없이 소통 행보를 이어 왔다.

금년 1월 1일 시민주권담당관을 신설한 후 시민들의 자치와 직접민주주의 역량을 모아 민주적 시정 운영을 위한 ‘시민 참여 활성화 조례’를 제정했다. 각종 공공시설의 수요, 공간배치 및 디자인은 물론 프로그램 운영, 시설관리에 시민 참여를 확대하고, 공유공간을 시민의 품으로 돌려주기 위해 ‘순천형 공간민주주의’를 추진하고, 시민들의 시정 참여 및 소통 창구로 온라인 공론장이자 직접민주주의 디지털 플랫폼인 ‘순천e민주정원’도 구축하였다.

   
   ▲  민주주의 정책페스티벌

지난 11월 13일 순천부 읍성 남문터 광장에서 열린 ‘2021 민주주의 정책페스티벌’에서는 시민이 제안한 시정 아이디어를 시민들이 직접 평가하여 구매하는 정책 라이브커머스 등을 시민주도로 기획하고 진행하여 많은 호평을 받은 바 있다.

허석 순천시장은 “지난해 ‘참 좋은 지방자치 정책대회’에서 시민참여 시책인 ‘코로나19 위기 극복 권분운동’이 우수사례로 선정되어 국가균형발전위원장 표창을 받은 데 이어, 올해도 행안부의 국민참여시책 평가에서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매우 기쁘다”라며,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시정 전반에 걸쳐 시민과 함께 현장에서 해답을 찾는 시민 참여 및 소통 시책을 더욱 확산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