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은 9월 21일 오전 10시경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완도읍에서 발생한 확진자는 경기도 성남시에서 거주하는 향우 부부로 지난 18일 고향인 완도읍 대구리를 방문한 것으로 확인됐다.

   
   ▲  완도군청

확진자 부부는 20일 코로나19 유증상이 나타나 완도군 보건의료원에서 진단 검사를 실시하였으며, 다음날 양성 판정을 받았다.

군은 확진자 부부의 이동 동선 등 광범위한 역학 조사를 실시 중이다.

아울러 21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완도읍 대구리에서 이동 선별 진료소를 운영하고 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추석 명절 ‘다 함께 이동 멈춤’ 운동에 군민과 향우들께서 적극 참여해 주셨음에도 불구하고 확진자 소식을 전하게 되어 매우 안타깝게 생각한다”면서 “추가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대응하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