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낙연 후보 지지선언문 낭독

광주·전남을 비롯한 대전광역시 기초의회 의장단·의원들이 지난 17일 광주시의회에 모여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통령 경선 후보에 대한 지지를 선언했다.

이들은 이낙연 후보에 대해 “전남지사를 지내며 누구보다 지방의 어려움을 잘 알고 있으며 실력과 인품과 도덕성까지 겸비한 준비된 대통령 후보”라고 평하며 “검증이 필요 없는 사람이 민주당 후보가 되어야 본선에서 승리할 수 있다”고 이낙연 후보에 대한 광주·전남 시도민들의 지지를 호소했다.

   
 ▲ 이개호 국회의원

이개호 국회의원은 대표 인사말을 통해 “지금 정치판은 심각한 위기에 직면해 있다. 절박한 상황이다. 정권 재창출을 위해서 힘을 모아야 한다. 야당도 대권 가망성이 있는 사람을 선택하며 판세를 뒤집고 있다.”며 여론을 역전시키고 있는 홍준표 국민의 힘 후보를 예시했다.

또한 “지금부터 우리는 옳은 길을 찾아야 한다. 이낙연과 함께하면 정권을 재창출할 수 있으며 대한민국을 전진시킬 수 있다고 생각한다. 뜻을 모아주셔서 감사하다”고 전했다.

   
 ▲ 김정오 담양군의회 의장

​이어 김정오 담양군의회 의장이 의장단을 대표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제20대 대통령 경선 후보지지 선언문’을 낭독하며 이낙연 지지 선언을 확고히 표명했다.

선언문에서 이들은 ‘ 대한민국은 중대한 전환기에 놓여 있다.’ ‘국민들에게 새로운 희망을 주기 위한 도약의 발판을 마련해야 한다,’ ‘이낙연 후보는 철저히 준비된 대통령이다’ ‘검증이 필요 없는 사람이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되어야 본선에서 승리할 수 있다.’고 강조하며 광주전남 시도민의 지지와 성원을 부탁하였다.

끝으로 이들은 기념촬영을 하며 이낙연에게 힘을 모아달라며 ‘이낙연 지지를 선언한다’는 구호를 외쳤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