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함평군이 이달부터 지역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080 안심콜 출입관리 서비스’(이하 ‘안심콜’)를 지원한다고 4일 밝혔다.

‘안심콜’은 방문객이 식당, 카페 등 다중이용시설 출입 시 안내된 번호로 전화만 하면 방문 기록을 바로 확인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  함평군, 코로나19 전파고리 차단‧‧‧‘안심콜’ 지원

서비스 지원 대상은 코로나19 방역대상 시설물 892개소이며, ‘안심콜’로 수집된 개인정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역학조사와 방역 목적으로만 사용되며 4주 후 자동 삭제된다.

군은 안심콜 시스템 도입으로 QR코드 사용이 어려운 어르신들의 불편과 수기 명부 작성 시 개인정보 유출 염려를 동시에 불식 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상익 함평군수는 “안심콜 서비스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경제적 부담을 줄여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내용은 총무과 정보통신팀(☏061-320-1545)으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