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가 4월 1일부터 코로나19백신접종센터가 설치된 목포실내체육관에서 만 75세 이상 어르신과 노인시설(주거복지시설 및 주·야간보호시설) 입소자, 종사자를 대상으로 화이자백신 접종을 시작한다.

질병관리청으로부터 지난 3월 24일 화이자백신 8,190도즈를 인수한 시는 정부 지침에 따라 순차적으로 시행하는 이번 2분기 접종에 동의한 어르신에 대해 6월말까지 접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  목포시, 만75세 이상 어르신 화이자백신 접종 시작

1차 배정된 백신량은 4,095명에 대한 1·2차 접종분으로 목포시는 접종 및 개인정보조회 동의서를 지난 26일까지 취합해 사전 등록을 완료했다.

목포시 코로나19 접종시행단 및 관계부서 회의를 거쳐 만75세 어르신 인구가 가장 많은 행정복지센터 순서로 대상자 접종계획을 수립했다.

이에 따라 1차 화이자백신 접종은 용당1동(1,314명), 상동(1,285명), 목원동(1,162명), 용해동(975명)을 대상으로 시행한다.

각 동행정복지센터 및 노인시설은 대상자에게 이번 접종을 사전 설명하고, 접종일에는 확인전화를 통해 각 가정에서 백신접종센터까지 편하게 이동·귀가할 수 있도록 집결방법 및 시간, 셔틀버스 이동, 이후 접종절차 등 전반을 안내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접종 완료 후 이상반응 대처 및 관리를 위해 보건소 직원을 2명씩 각 동에 배치해 3일 동안 현장에서 신속하게 대응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접종은 고령의 어르신에 대한 접종이므로 서두르지 않는 안전접종이 최우선되어야 한다. 정부로부터 화이자백신 물량이 배정되는대로 순차적 접종을 차질없이 시행할 계획이다”며 “접종에 따른 면역력이 확보될 때까지 마스크 착용 등 개인방역수칙을 준수할 것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