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군수 김산)은 25일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분이 도착하여 5월까지 요양병원 종사자와 이용자 1,065명을 대상으로 접종을 완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에 도착한 백신은 총 1,300명 분 분량으로 보건소와 요양병원 5곳에 전달되었으며, 향후 백신이 추가로 공급될 예정이다.

   
   ▲  코로나19 백신 무안군 보건소 도착 

요양시설 종사자와 이용자는 3월에 1차 접종을 시행하고 5월에 2차 접종을 완료할 예정이며, 5월부터 집단시설 생활자 및 종사자, 65세 이상 어르신 등을 대상으로 1차 접종이 시행되며 19세~64세 사이의 일반성인은 이후 지침에 따라 순차적으로 접종을 실시한다.

김산 군수는 “정부 계획에 맞춰 백신 예방접종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했다”며“예방접종이 이루어지더라도 코로나19가 완전히 종식될때까지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수칙을 반드시 준수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무안군은 부군수를 단장으로 백신수급팀, 접종기관 운영팀, 이상반응 관리팀 등 8개 팀으로 구성된 예방접종 시행추진단과 지역협의체를 구성하여 접종이 차질없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대비하고 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