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은 월동기를 맞아 하절기 모기 개체수 감소 및 매개체 감염병 예방을 위해 동절기 모기 유충 방제사업을 실시하고 있다고 지난 8일 밝혔다.

강진군보건소는 2개반 4명으로 방역반을 편성해 아파트와 다세대주택 지하실, 정화조, 하수구 등 106개소를 대상으로 분무소독과 유충구제제를 살포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  강진군보건소에서 모기유충 방역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유충구제사업은 모기 유충 1마리 방제로 모기 500여 마리를 구제하는 효과가 있어 겨울철 지하실에 산란하고 성장하는 유충이 성충으로 부화하는 것을 원천적으로 차단해 해충 개체수를 줄이는 데 효과가 있다.

또, 이번에 사용하는 유충구제제는 농약성분의 성장억제제들과 달리 공중방역전문용 친환경 유충살충제를 사용해 환경오염도 최소화한다.

서현미 보건소장은 “이번 구제방역을 통해 모기 발생 우려 시설을 중점으로 관리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꾸준한 예찰활동으로 모기매개 감염병으로부터 군민 건강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