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군수 구충곤)은 근린공원, 전통시장 등 다중 이용시설을 중심으로 코로나19 예방수칙 준수와 마스크 의무 착용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지난 28일에는 ‘관람 사전 예약제’가 시행 중인 화순읍 남산공원 국화동산, 장날을 맞은 화순고인돌전통시장 일대에서 관광객, 주민, 상인 등을 상대로 캠페인을 벌였다.

   
   ▲  코로나19 방역수칙 캠페인_ 남산공원 입구

캠페인에는 화순군 관계자, 의용소방대원, 안전보안관 등 30여 명이 참여했다.

캠페인에 나선 이들은 코로나19 예방수칙과 마스크 의무 착용 등 생활 속 코로나19 예방수칙 사항을 알리는 전단지와 마스크를 배부했다.

남산공원 국화동산에서는 ‘2m 거리두기’, 고인돌전통시장에서는 ‘마스크 의무 착용’ 실천을 적극적으로 홍보했다.

   
   ▲  코로나19 방역수칙 캠페인_ 화순고인돌전통시장

군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1단계로 조정된 만큼, 앞으로 코로나19 예방 캠페인은 물론 산불예방, 겨울 재난피해 예방 등 안전 캠페인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며 “일상생활 속 코로나19 예방수칙 실천, 안전 문화가 정착되도록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군은 연말까지 지역 6개 전통시장을 중심으로 코로나19 예방수칙 준수, 산불 예방 등 안전 캠페인을 전개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