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교육청이 ㈜에이제이 인터내셔널(대표 김 봉)로부터 2,000만 원 상당(소비자가격)의 ‘일회용 마스크’ 4만 매를 교육감실에서 13일 전달받았다.

경기도 부천에 소재한 마스크 제조업체인 ㈜에이제이 인터내셔널은 최근 코로나19로 상황이 어려워진 광주시민 및 학생들이 함께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자사 제작 일회용 마스크 기부 의사를 동부교육지원청(교육장 김철호)에 전해 왔다.

   
  ▲ 광주시교육청, ㈜에이제이 인터내셔널로부터 ‘일회용 마스크’ 4만 매 기부 받다

시교육청은 ‘The 행복한 동행’ 사업의 일환으로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기부된 ‘일회용 마스크’를 동부교육지원청 관내 초·중학교에 배분해 학생 지원에 활용할 예정이다.

‘The 행복한 동행’ 사업은 지역사회 연계 협력을 통해 민간기관(단체)의 후원을 받아 저소득층 및 문화소외계층 학생들을 지원하는 광주시교육청의 추진 사업이다.

시교육청 안석 시민참여담당관은 “광주시교육청은 다양한 지역사회 자원을 연계해 취약계층 학생을 지원하는 ‘The 행복한 동행’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며 “코로나19 확산으로 우리 지역이 어려움을 겪는 중 마스크 후원을 통해 함께 살아가는 공동체 문화 조성에 기여한 경기도 소재 마스크 제조업체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