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석 순천시장은 13일 집중호우로 인한 피해 현장을 긴급점검하고 피해수습을 위해 전 행정력을 동원하라고 지시했다.

허석 시장은 예정된 주요 일정을 취소하고 피해지역을 긴급점검하며 관계 공무원으로부터 피해상황을 보고받은 뒤, 조속한 응급복구가 이루어져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해달라고 주문했다.

   
   ▲  현장방문

순천시에서는 지난 12일부터 13일까지 이틀간 180mm의 집중호우가 지속되면서 하천수위가 상승해 도로와 농경지가 침수되고 하천제방이 유실되는 등 크고 작은 피해가 속출했다.

순천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 침수된 도로의 출입을 통제하고 인명피해 우려지역 주민을 대피시키는 등 신속한 대처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이날 허석 시장은 “제일 중요한 것은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는 것”이라며, “이번 집중호우로 인명피해가 없도록 현장점검과 예찰활동을 철저히 해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