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에서 5월 개학을 대비해 관내 유치원 및 각급 학교에 마스크 6만여매를 지원한다.

보급되는 마스크는 군비 7,000여만원을 투입해 구입, 비축해온 물량으로 유치원생 485명을 포함해 전체 초중고생 5,300여명 등 총 5,800여명에게 지급될 예정이다. 초등학교 3학년까지 사용되는 소형마스크와 청소년이 사용하는 대형마스크 등 1인당 평균 10매 가량이 지급될 것으로 보인다.

   
  ▲ 해남군청

해남군은 민선7기 공약사업으로 유치원, 초·중·고에 미세먼지 없는 교실 만들기를 위해 지난해부터 미세먼지 마스크 보급사업을 펼쳐왔다. 특히 최근 코로나19 확산이후 등원·등교가 연기됨에 따라 등교이후 사용할 마스크를 비축해 온 가운데 이번에 전량 지급하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코로나19 발생과 함께 군민전체에 마스크 지급에 이어 우리군 영유아와 청소년들이 사용할 마스크를 비축해 왔다”며 “앞으로도 마스크를 추가 확보해 유치원과 학교에서 마음놓고 생활할 수 있도록 지급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