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18일부터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을 영광사랑카드로 받을 수 있다.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18일부터 지역화폐 모바일 앱 ‘그리고’, 군 홈페이지 및 읍면사무소에서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이 가능하다고 밝혔다.

   
    ▲ 영광사랑카드

온라인 신청의 경우 세대주 실명인증 후 신청 가능하고 오프라인 신청은 세대주가 신분증을 지참하여 신청하거나 세대원이 세대주 신분증과 위임장을 지참하여 신청 시 지원금이 지급된다.

영광사랑카드 모바일 앱 ‘그리고’를 통해 신청하는 경우, 앱을 실행하여 신청페이지에 접속하면 별도방문 없이 간단한 정보만 입력 후 신청이 가능하며 군 홈페이지 온라인신청 탭을 통해서도 신청할 수 있다.

또한 영광사랑카드는 있지만 ‘그리고’ 앱에 등록되지 않는 경우, 모바일 앱스토어에서 ‘그리고’를 설치 후 등록하여 신청할 수 있다.

현장 방문 신청이 어려운 경우에는 군 홈페이지를 통해 읍․면 방문이 가능한 경우는 세대주 신분증과 보유중인 영광사랑카드를 지참하여 신청서를 작성․신청하면 영광사랑카드 보유자는 소지카드에 지원금이 충전되며 카드 미 보유 대상자는 현장에서 즉시 신규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초기 혼잡을 방지하기 위해 오프라인 신청에 한해 ‘요일제’를 적용하고 있다. 세대주의 출생연도 끝자리를 기준으로 1,6(월), 2,7(화), 3,8(수), 4,9(목) 5,0(금) 신청이 가능하며 주말 신청은 불가능하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군민들에게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을 차질 없이 지급하기 위하여 노력하고 있으니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지급받은 지원금을 8월 31일까지 최대한 소비해 달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