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민관협력을 강화하고 있는 가운데 따뜻한 기부행렬이 멈추지 않고 있다.

지난 3월 25일 한우협회 영암군지부(지부장 김태성) 4백만원과 합동(대표 이재승), 대원기업(대표 김대원) 각 2백만원 총 8백만원의 성금이 기탁된 데 이어 (사)예담은규방문화원(원장 이혜숙)은 쪽 천연염색 마스크 500장(5백만원 상당)을 기탁하여 코로나19 위기극복에 동참하였다.

   
   ▲  코로나19극복 지정기탁

기탁된 성금품은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되어 영암에 거주하는 저소득층 생계 및 마스크 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영암군 관계자는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지역사회의 감염확산 방지를 위한 성금품을 기탁해 주신 것에 감사드리며 평소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군민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