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시는 24일 반남면 소재 ㈜일성기업(대표 나용철)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후원금 300만원을 반남면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기탁식에 참석한 ㈜일성기업 이순옥 이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소외된 이웃의 생활이 더 힘들고 어려워졌다는 소식을 듣고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후원을 결정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역과 상생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  일성기업 코로나19 후원금 300만원

전달된 후원금은 전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반남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화사업으로 추진하는 코로나19 관련 취약계층 후원에 쓰일 예정이다.

한편 ㈜일성기업은 마을경로당 활성화 사업의 일환으로 4년째 어르신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한 복달임용 삼계 닭 나눔을 실천해오고 있다.

또 작년에는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ㆍ관 협력 행사인 ‘사랑의 김장김치 나누기’에 배추 400포기와 김장재료(150만원 상당)를 후원하는 등 지역 상생 기업의 모범사례가 되고 있다.

김천모 반남면장은 “코로나19로 너나할 것 없이 모두가 어려운 상황임에도 후원의 손길을 보태주신 나용철 대표와 사내 임직원들께 감사드린다”며 “기부자들의 따뜻한 나눔이 잘 전달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