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일읍사무소(읍장 임규정)에서는 ‘코로나19’ 지역 사회 전파를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발 벗고 나섰다.

금일읍은 지난 20일 외국인 근로자 숙소를 방문하여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방역 물품 배부 및 감염증 예방수칙을 홍보하는 등 코로나19 예방 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금일 관내 외국인 근로자들에게 마스크, 손소독제, 살균제 등 방역 물품 배부와 함께 숙소 주변 살균 소독을 실시했으며, 지역 주민과 외국인 근로자 모두가 함께 현 상황을 극복해나갈 수 있도록 예방에 적극 동참해줄 것을 당부했다.

임규정 금일읍장은 “완도군과 읍에서 방역 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무엇보다 코로나19 예방을 위해서는 지역 주민뿐만 아니라 외국인 주민들의 협조가 절실하다.”며 “평소 마스크 착용과 손 씻기 등 개인위생 관리를 철저히 해 줄 것”을 당부했다.

   
 

현재 금일읍은 경로당, 대합실 등 다중 이용시설 방역 및 개인 사업장 외국인 근로자 신규 유입 자제 등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감염병 예방 활동에 동참하고 있으며, 관내 기관사회단체간 긴밀한 협조 체제를 구축하여 지속적인 예방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