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귀석 진도군 기획예산과 홍보팀장이 지난 14일 광주 서구 상무리츠웨딩홀 3층 연회장에서 열린 사단법인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회장 정승현)와 어머니기자단(단장 최현숙)이 공동 주최한 ‘2019년 제2회 호남을 빛낸 인물대상’ 시상식에서 행정부문 ‘홍보’ 대상을 수상했다.

‘2019년 제2회 호남을 빛낸 인물대상’은 호남발전에 공헌한 인물 중 사회 각계각층의 추천을 받은 후보자를 대상으로 협회 기자단과 각 분야 교수 및 전문가로 구성된 선정위원들이, 객관적이고 공정한 심사와 평가를 통해 선정하여 시상하는, 호남지역 인물대상 최고 권위의 상이다.

   
  ▲  ‘2019년 제2회 호남을 빛낸 인물 대상’에서 오귀석 진도군 기획예산과 홍보팀장(좌측)이 행정부문 ‘홍보’ 대상을 수상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귀석 홍보팀장은 진도군청 홍보담당 공무원으로 재직하면서 시기·주제·분야별로 효과적인 홍보 전략을 수립해 전국에 알리는 등 원활한 행정업무 추진으로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온갖 노력을 해 오신 점이 높이 평가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오귀석 진도군 기획예산과 홍보팀장은 “국민을 위해 봉사하는 공무원으로서 뜻밖의 큰상을 수상하게 되어 과분하게 생각하며, 제가 ‘2019년 제2회 호남을 빛낸 인물 대상’을 수상하게 된 것은 진도군민들의 성원 덕분이라고 생각하며, 오늘의 영광을 지역민들에게 돌리고 싶다.”라며, “오늘 받은 이 상은 진도군과 전라남도의 발전을 위해서 더욱더 힘쓰라는 뜻으로 알고 앞으로도 최선을 다해 맡은바 업무에 더욱더 노력하면서 지역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오 팀장은 “항상 초심을 잃지 않고 시기·주제·분야별로 차별화된 농수특산물과 관광지 등 지역의 다양하고 체계적인 홍보를 통해 전남 서남해안의 대표 도시로 발돋움 하고 있는 진도군의 발전을 위해 열정을 바치겠다.”라며, “마지막으로 깨끗한 언론, 지역발전을 위한 차별화된 지역 언론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사)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한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한편, ‘2019년 제2회 호남을 빛낸 인물대상’은 지난 3개월 동안 후보자 추천을 받아 13개 분야에서 43명의 수상자를 선정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