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군수 유근기)이 국비 2억원을 들여 섬진강 자전거 길 종주 노선과 순환 노선 새단장을 완료했다.

재정비를 통해 곡성군은 오곡면 SK주유소에서 두가 세월교까지 6.2km 구간에 아스콘 포장, 안전난간 설치, 차선및 방호벽 도색을 실시했다. 그동안 노후됐던 섬진강 자전거 도로가 정비됨으로써 이용자들은 보다 쾌적하고 안전하게 라이딩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  섬진강 자전거 길 노후구간 새단장

특히 기존에 밋밋했던 방호벽을 무지개색으로 새롭게 단장한 두가 자전거도로 구간은 많은 관광객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가족, 동호회, 연인들이 아름다운 섬진강의 정취를 마음껏 누릴 수 있도록 자전거 길 정비와 불편사항 개선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