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금정면(면장 김규환)은 지난 27일 금정 뱅뱅이골에서 지역사회 발전과 주민복지에 힘써 온 마을이장과 직원 간 화합을 위해 한마음 단합대회를 가졌다.
 
   
▲ 금정면 단합대회
이날 행사는 영암군 의회 유나종 부의장, 박찬종 운영위원회 위원장, 노영미 경제건설위원장과 관내 기관사회단체장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오전에 9월 중 사전반상회를 마치고 전통놀이인 윷놀이를 즐기며 소통과 화합의 시간을 가졌다. 
 
김규환 금정면장은 “오늘 행사를 통하여 모두가 소통하고 화합하며 지역주민들을 위해 다가서는 행정실현의지를 다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면민과 서로 소통하며 감동하는 행정을 펼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최정식 이장단장은 “이장과 직원 모두가 마음을 열고 서로 어우러져 화합을 다지는 한마당 큰 잔치가 됐다”며 “한마음 한뜻으로 면민들이 감동하는 행정을 펼치는데 큰 힘이 되어 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