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대학교(총장 김춘성)는 탄소중립기업경영지원재단(이사장 김용범, 이하 탄소중립재단)과 교류와 협력을 바탕으로‘혁신·공유·상생’을 위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9일 오전 11시 본관 청출어룸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조선대 김춘성 총장, 위성옥 대외협력부처장, 윤성도 교수와 탄소중립재단 김용범 이사장, 박범석 부회장, 최용국 사무총장, 이상호 한국제조플랫폼협회장, 세계명인협회 신창화 명인과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  조선대-탄소중립재단, 탄소중립 실현 업무협약 체결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은 역량과 자원을 기반으로 상호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동반성장과 지속 가능한 지방시대로 선도하는데 협력하기로 했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탄소중립 구축 시스템 가이드 및 지침 개발 협조 ▲탄소중립 관련 연구 및 교육을 통한 전문인력 양성 협조 ▲글로컬대학 30 추진을 위한 지역발전 연계 협력 활성화 ▲산-학-연-관 맞춤형 교육 및 연구 협력 활성화 ▲지산학협력플랫폼 구축을 위한 협력 등이다.

김춘성 조선대 총장은 “ 이번 협약을 통해 탄소중립을 실현하는 선도 대학이 될 수 있도록 대학교육 반영과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용범 이사장은 “조선대와 탄소 중립 실천을 위한 산학연관 맞춤형 교육 및 연구 협력 활성화를 통해 ESG경영 실천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