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군수 이병노)은 청년정책협의체와 지난 14일 담양읍 중앙로 상가를 순회하며 ‘담양애(愛) 주소갖기’ 캠페인을 펼쳤다.

이번 캠페인은 지역 내 청년층의 인구감소 대응 필요성에 담양군 청년정책협의체가 적극 공감해 지방소멸에 대한 위기의식을 주민들에게 알리자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  담양군, 청년정책협의체와 인구늘리기 캠페인 추진

이날 군과 청년정책협의체는 유동 인구가 많은 담양읍 중앙로 상가를 방문해 전입 지원 시책을 홍보하고 실제 담양에 거주하나 주소이전을 하지 않은 상인과 방문객들에게 주소이전을 독려했다.

군은 이 밖에도 인구 증가를 위해 주소 갖기 캠페인뿐만 아니라 관내 고교‧대학생 기숙사비 지원, 군부대원 주거 관리비 지원, 곳간꾸러미 지원 사업 등 지역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한 전입 시책을 발굴, 시행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인구감소의 심각성을 공감하고, 캠페인 추진에 주도적인 역할을 해주신 청년정책협의체에 감사드린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효과를 위해 관련 단체와 협력해 인구늘리기 캠페인을 전개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