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군수 공영민)은 지난 7일부터 8일까지 1박2일 일정으로 농어촌 전원생활을 꿈꾸는 도시민 20여 명을 초청해 ‘농어촌 문화체험 팸투어’를 가졌다.

이번 팸투어는 이상기후 대응을 위한 고흥 아열대 농업관을 시작으로 10만 평 규모의 스마트팜 혁신밸리와 새우양식장, 백향과 농장, 치유농업 선도 농가 등을 방문해 귀농어귀촌에 대한 생생한 정보를 얻고 생산에서 제조·판매까지 6차 산업 현장을 직접 보고 체험했다.

   
   ▲  고흥군, ‘농어촌 문화체험 팸투어’ 성황리 마무리

또한, 도시민과 귀농어귀촌 정착도우미들과 소통의 시간을 통해 고흥에 대해 깊이 있게 느낄 수 있는 기회의 장도 마련됐다.

팸투어 참가자는 “매스컴을 통해 국가산업단지 선정과 드론산업을 알게 됐고, 최첨단을 달리고 있는 고흥을 둘러보고 싶어 팸투어에 참여하게 됐는데 고흥의 발전상이 기대된다”고 전했다.

군 관계자는 “우주항공이라는 테마형 관광과 생태 친화형 농어업이 어우러진 매력적인 지역이 될 것”이라며 “귀농 귀촌인을 위한 사후관리 모니터링, 공공임대 주택 500호 조성, 청년 주거비 지원 등 귀촌인 개개인을 위한 맞춤형 정책들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