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노관규 순천시장)는 6일 순천만국가정원 내, 현충정원에서 ‘제69회 현충일 추념식’을 거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추념식에는 노관규 순천시장을 비롯한 정병회 순천시의회 의장, 김문수 국회의원 및 보훈단체장과 보훈가족, 기관‧단체장, 시민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  현충정원에서 참배를 하고 있다.

추념식은 오전 10시 정각에 울린 사이렌 소리에 맞춰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헌화 및 분향, 추념사, 현충일의 노래 제창 순으로 경건하게 진행됐다.

   
   ▲  노관규 순천시장이 추념사를 하고 있다

노관규 순천시장은 추념사를 통해 “선열들께서 어려운 역경 속에서도 자유 대한민국을 후손들에게 물려주셨듯 우리 세대 또한 선열들이 그러하셨듯 좀 더 발전되고 경쟁력 있는 순천을 후손들에게 물려주기 위해 맡은 일에 힘을 쏟고 한마음 한뜻으로 뭉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시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현충정원을 찾는 보훈 가족을 비롯한 시민들이 자율적으로 헌화할 수 있도록 국화를 준비해 둘 예정이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