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군수 구복규)은 30일 귀뚜라미 그룹(회장 최진민)과 지역 인재 육성 장학금 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는 구복규 화순군수와 박수연 귀뚜라미 전남지사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하였으며, 화순군의 학생들이 학업과 재능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3천만 원의 장학금을 지원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  구복규 화순군수(사진 우측)와 박수연 귀뚜라미 전남지사장(사진 좌측)이 업무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협약에 따라 군은 관내 학생을 대상으로 장학금 지원 대상자를 선발하여 추천할 예정이다.

박수연 귀뚜라미 전남지사장은 “이번 장학금 지원이 학생들의 꿈에 한 발짝 더 가까워지는 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통해 지역의 인재 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구복규 군수는 “화순 지역 학생들의 학업에 큰 보탬이 될 것”이라며, “귀뚜라미 그룹의 깊은 뜻을 이어받아 지역 인재 육성에 각별한 노력을 기하겠다.”라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  구복규 화순군수(사진 우측 3번째)와 박수연 귀뚜라미 전남지사장(사진 좌측 3번째)이 업무협약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귀뚜라미 그룹은 창업주 최진민 회장이 사재를 출연해 설립한 귀뚜라미문화재단과 귀뚜라미복지재단을 통해 △장학사업 △학술연구 지원 사업 △교육기관 발전 기금 지원 사업 △사회복지시설 지원 사업 △귀뚜라미보일러 점검 사업 △주거환경 개선 사업 등 39년간 총 533억 원 규모의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진행하며 나눔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