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은 2월 26일 농업기술센터 대강당에서 박우량 신안군수, 김혁성 신안군의회 의장과 의원, 신안군생활개선회 임원 7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시 총회 및 슬로시티 기본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연시 총회에서는 2024년 활동계획과 새로운 *슬로시티 신안을 만들자고 다짐했다.

   
   ▲  26일 신안군농업기술센터에서 신안군생활개선회 연시 총회 및 슬로시티 기본교육 기념 단체 촬영을 하고 있다.

* 슬로시티는 1999년 이탈리아 그레베 인 키안티에서 시작되었으며, 단순 ‘느리다’라는 의미보다는 지역이 갖고 있는 고유한 자원을 지키면서 지역민이 주체가 되는 지역문화와 지역경제 살리기 운동이다.

또한, 전 지역이 슬로시티로 지정된 신안군은 주민들 삶의 질 향상과 행복한 삶을 위하여 슬로시티 운동을 더욱 활발히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한국슬로시티 본부 강사를 초빙하여 주민들의 눈높이에 맞춰 슬로시티 기본개념과 추진 방향을 설명하는 교육을 실시했다.

   
   ▲  26일 생활개선회 대상으로 한국슬로시티본부 강사가 슬로시티 기본교육을 하고 있다.

부대행사로는 탄소중립에 앞장서고 있는 군 분위기에 맞춰 버려지는 명절 포장 보자기를 활용한 친환경 농특산물 포장법을 전시하여 각 가정에서도 쉽게 따라 할 수 있고 폐자원을 활용한 방법으로 참석자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신안군생활개선회는 김효정 회장을 비롯해 700여 명의 회원들이 읍·면 전통문화 전수, 환경지킴이 등의 역할을 하고 있다.

   
   ▲  26일 신안군생활개선회 임원들이 명절 포장 보자기 활용 농특산물 포장 전시를 관람하고 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우리 군은 2007년에 아시아 최초 국제슬로시티 회원 도시로 선정되어 오랜 시간 달려왔다”라며 “생활개선회 중심으로 슬로시티 운동을 전 읍·면으로 확산시키길 바란다”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