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이 2025년 지방소멸대응기금 확보를 위해 총력 대응에 나선다.

군은 23일 곽영호 장성부군수 주재로 ‘2025년도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사업 발굴 보고회’를 가졌다.

   
   ▲  지난 23일, 장성군이 2025년도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사업 발굴 보고회를 가졌다

지방소멸대응기금은 인구감소지역에 해당되는 89개 지방자치단체를 중심으로 2022년부터 연 1조 원씩 10년간 지원하는 지방인구 감소 대응 및 활력 증진 목적의 재원이다.

6월 말까지 투자계획서를 제출하면 현장 방문과 대면평가, 종합평가를 거쳐 10월경 최종 결과가 발표된다.

장성군은 앞서, 내년도 기금 확보를 위해 △일자리‧경제 △교육‧보육 △주거‧정주여건 △귀농‧귀촌 △문화‧관광 5개 분야 전담반을 구성했다. 이번 보고회에서는 분야별로 발굴된 17건의 신규사업에 대해 심도 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군 관계자는 “지역적 특수성을 반영한 차별화된 사업계획 수립으로 지방소멸과 인구감소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