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진군은 강진군보건소가 최근 '2023년 긴급구조지원기관 능력평가'에서 전남에서 유일하게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긴급구조지원기관 능력평가는 강진소방서(긴급구조기관)주관으로 유관기관(긴급구조지원기관)과의 유기적 협력을 통해 긴급구조 대응능력 향상을 목적으로 하는 합동훈련으로 매년 실시하고 있다.

   
   ▲  강진군보건소가 최근 전남에서 유일하게 긴급구조지원기관 행정안전부장관상을 받았다.

강진군보건소는 이번 평가에서 ▲긴급구조 대응활동 훈련 ▲재난대비 전문인력 배치 ▲시설, 장비물자 보유 ▲재난현장 운영체계 ▲긴급구조 자원조사서 등 각 분야별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강진소방서와 협력관계를 유지하며 관계기관 회의 참석과 합동 도상 훈련에 실전처럼 적극적으로 참여함으로써 성공적인 훈련 완수에 크게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서현미 강진군 보건소장은 “재난 대비 유관기관 합동 모의훈련 등을 통해 전 직원의 대응능력 향상으로 위기 상황 시 선제적 대응 등 지역사회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