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가 지난 20일 실내체육센터에서 제104회 전국체전·제43회 전국장애인체전을 이끌어갈 자원봉사자 발대식을 개최했다.

이날 발대식에는 목포를 비롯해 전남에서 자원봉사자 등 1,000여 명이 참여했다. 발대식은 자원봉사 인권교육, 식전공연, 자원봉사 추진 경과 영상, 리더 자원봉사자 위촉식, 결의문 낭독, 성공 개최 기원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됐다.

   
   ▲  전국(장애인)체전 자원봉사자 발대식이 지난 20일 목포실내체육관에서 열렸다.

특히, 성화봉송 주자 입장 후 발대식에 참석한 모든 자원봉사자들이 함께 퍼포먼스를 선보여 성공적인 체전을 만들기 위한 결의를 다짐했다.

이번 양대체전의 자원봉사자는 전남에서 4,000여 명이 넘게 선발됐으며 체전기간 동안 경기운영지원, 경기장 안내, 종합상황실 운영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게 된다.

   
 

박홍률 목포시장은 “사명의식과 소명의식을 가지고 자원봉사에 참여하는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자원봉사자와 함께 성공체전, 감동체전을 함께 이루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제104회 전국체육대회는 오는 10월 13일부터 19일까지 주 개최지인 목포를 중심으로 22개 시·군 70개 경기장에서 49개 종목이 분산 개최되며, 제43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는 오는 11월 3일부터 8일까지 12개 시·군 38개 경기장에서 31개 종목으로 열릴 예정이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