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군수 공영민)은 ‘세계 자살 예방의 날(9월 10일)’을 맞아 지난 9월 4일부터 15일까지 자살 예방주간으로 지정하고 생명존중 인식 개선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고 밝혔다.

군은 캠페인 기간 생명의 소중함을 알고 자신의 마음 건강 또한 돌볼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8일과 11일에 고흥군청과 도양 노인건강복지타운에서 생명사랑 부스를 운영했다.

   
   ▲  고흥군, ‘자살 예방주간’ 지정 생명존중 인식 개선 캠페인 전개

생명사랑 부스 운영은 ▲우울 선별 검사 ▲스트레스 지수 측정 및 정신 건강상담 ▲생명사랑 희망 메시지 전달 등으로 운영됐으며 군민의 큰 관심을 끌었다.

또한, 마을이장 대상 생명지킴이 양성, 동네의원과 생명사랑 약국 참여기관 모니터링이 9월 중에 진행되며, 다가오는 명절을 맞이해 관내 전통시장과 터미널을 방문해 군민 참여 캠페인도 진행할 계획이다.

군 보건소 관계자는 “자살은 개인적인 문제가 아니라 사회적인 문제로 작은 관심이 자살을 예방할 수 있으니 친구·이웃에게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전하며 “생명 존중 문화가 확산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자살 예방 및 정신건강 상담 문의는 자살 예방 상담 전화(☎1393) 또는 고흥군정신건강복지센터(☎061-830-6679)로 문의하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