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은 14일 한국수자원공사 전남지역협력단(단장 이창민)이 추석을 맞이해 지역 내 저소득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350만 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는 한국수자원공사 전남지역협력단 임직원의 급여에서 자발적으로 일정 금액을 모금해 조성한 ‘물사랑 나눔펀드’의 재원으로 진행됐다.

   
   ▲  보성군, 한국수자원공사 전남지역협력단 추석맞이 취약계층 기부금 전달_ 왼쪽 한국수자원공사 전남지역협력단 이창민 단장, 오른쪽 김철우 보성군수

기탁된 기부금은 전남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연계해 지역 내 소외이웃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한국수자원공사 이창민 전남지역협력단장은 “우리의 나눔으로 어려운 이웃들이 보다 따뜻한 추석을 보내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협력을 통해 보성군 내 지역 주민들께 나눔을 베풀겠다”라고 전했다.

김철우 군수는 “한국수자원공사 전남지역협력단 임직원들이 우리 지역 이웃들에게 나눔을 실천해 주셔서 감사하다.”라며 “후원해주신 기부금은 지역 내 소외계층에게 잘 전달해주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한국수자원공사 전남지역협력단은 도서지역 식수 지원, 의료봉사, 위문품 전달 등 소외계층 지원을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하고 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