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는 지난 3일 제28회 환경의 날을 맞아 마동근린체육공원 일원에서 ‘내가 꿈꾸는 플라스틱 제로도시 광양’을 주제로 광양사랑 환경사랑 한마당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세계 환경의 날은 국제사회가 지구환경 보전을 위해 공동노력을 다짐하며 1972년 제정된 날로, 우리나라는 1996년부터 법정기념일(6월 5일)로 지정하고 매년 기념식을 열고 있다.

   
   ▲  광양시, 제28회 환경의 날 기념행사 개최

이날 행사는 포에버원드오케스트라의 공연을 시작으로 광양시 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한 시민 4명에게 전라남도지사, 광양시장상 등 유공자 표창, 학생대표 김지후, 김하윤 학생의 환경의 날 기념 메시지 낭독 순으로 진행됐다.

부대행사로는 재봉틀체험, 양말목 업사이클링, 페이스페인팅, 부채 만들기 등 체험 부스 운영과 환경 관련 글짓기, 사생대회, 환경 퀴즈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 진행으로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임채기 관광문화환경국장은 “국가산업단지가 있는 광양시는 환경문제가 더욱 절실하고 중요한 만큼 개발과 보전의 조화를 통한 지속가능한 녹색생태도시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환경에 대한 중요성을 되새기며 생활 속 환경사랑 실천이 더욱 확산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엔지티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